FAQ


눈밑지방재배치랑 시크릿 눈밑지방교정술과는 뭐가 다른가요?

눈밑지방재배치’는 한 마디로 조금 과격하게 고객입장에서 말씀 드리면 ‘나쁜 시술’이라고 할 수 있고, 보다 부드럽게 말하면 근본적인 시술이 아니라고 말할 수 있습니다. 최근 들어 방송에서 일부 연예인들의 시술 경험담을 통해 마치 눈 밑의 노화 치료에 있어서 ‘눈밑지방재배치’가 마치 올바른 대안인 것처럼 인식되는 것은 안타까운 일입니다.


왜냐구요? 눈 주변의 ‘해부학적인 구조’를 이해하고 눈 밑 ‘지방주머니’가 밀려 내려오는 근본 원인을 이해한다면 눈밑지방재배치 시술은 그 때는 맞고 지금은 틀린 시술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!


우리가 노화로 인해 진행되는 문제를 치료할 목적으로 미용시술을 할 때는 항상 생애 전반을 생각하고 선택해야 합니다. 쌍꺼풀을 수술할 때 10년에 한 번씩 쌍꺼풀이 다시 풀려서 또 수술을 해야 한다면 과연 그 수술을 할 사람이 얼마나 될까요? 그런데 하물며 눈 밑 지방이 밀려 나오는 문제로 5년 혹은 10년마다 반복적인 수술을 해야 할 수 있다면 여러분은 그 수술을 받으시겠습니까? 눈밑지방재배치는 시술 이후 5년 후만 지나도 지방이 다시 밀려 내려올 가능성이 매우 높습니다.


눈밑지방재배치가 많은 사람들에게 선호되는 이유는 과거의 눈 밑 지방에 대한 치료방법이 소위 ‘하안검(눈밑) 성형술’이라고 하는 눈 밑 피부를 절개하고 지방주머니를 열어서 지방의 일부를 제거하고 늘어진 피부를 마름질하듯 제거하고 아래 속눈썹에 봉합해 붙여 주는 시술이 당장은 많은 것이 개선되어 보일지 몰라도, 애교살이 없어지고, 시간이 지날수록 눈 밑 피부가 더 늘어지면서 어색한 눈매가 되고 눈이 시리거나 건조해 지는 큰 불편이 생긴다는 것이 잘 알려지면서 이 시술에 대한 대안으로 소개된 시술이기 때문입니다.


이 문제를 근본적으로 해결하기 위해서는 JF피부과의 <시크릿 눈밑지방교정술>처럼 눈밑 지방을 레이저를 이용해 일생 동안 다시는 밀려 내려오지 않게 충분히 제거하고 다시 눈 밑의 6곳의 미세한 공간에 쌀 한 톨 정도 씩의 자신의 지방을 섬세하게 넣어 주어 눈 밑 피부 볼륨과 윤곽을 복원하는 것이 근본적인 해결방법입니다.

 

물론 다시는 눈밑 지방이 내려오지 않도록 충분히 지방을 제거하는 것이 시술자에게는 매우 어려운 일이고, 눈 밑에 미세한 부위에 소량의 지방을 다시 넣어주는 일 또한 매우 섬세한 과정입니다.

시크릿 눈밑지방교정술은 조직손상을 최소화한 JF핍피부과의 대표적 시술이라 할 수 있습니다.


재배치처럼 눈밑 지방의 일부를 제거하고, 그 제거한 지방을 갈아서 (혹은 다른 부위 지방을 채취해서) 다시 앞쪽으로 깔아주는 것은 다시 눈 밑 지방이 밀려 내려오는 문제를 반복시킬 수 밖에는 없습니다. 무엇보다 재배치 후에는 다시 눈 밑 지방이 내려와도 다시 재시술을 하기가 어려워지니 심사숙고 하셔야 합니다. 두 수술을 비교하자면 재배치는 몇 년 동안 임시방편으로 할 수 있는 수술이고, JF의 시크릿 눈밑지방교정술을 근본적이라 반영구적인 수술입니다.